문 대통령 평양 도착…김정은 위원장 영접 > 뉴스룸 > 소식 | 남북정상회담


문 대통령 평양 도착…김정은 위원장 영접

2018-09-18



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마중나온 김정은 국무위원장 부부와 인사하고 있다. ⓒ 평양사진공동취재단

남북정상회담을 위해 역사적인 방북 길에 오른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9시 50분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했습니다.

공항에는 김정은 위원장과 리설주 여사가 직접 나와 문 대통령 부부를 맞았습니다. 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과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,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, 최룡해 당중앙위 부위원장(조직지도부장) 등도 나와 문 대통령을 영접했습니다.
 
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해 화동들에게 꽃다발을 받고 있다. ⓒ 평양사진공동취재단

또한  수많은 평양시민이 인공기와 한반도기를 흔들며 문 대통령 일행을 환영했습니다.

문 대통령은 트랩을 내려와 김 위원장과 세번의 포옹과 악수를 나눴습니다.  이어 북측이 주최한 공식환영식이 열렸습니다.